엘렉시, 초연결 지능화 시대 D·N·A 분야 혁신기업 선정



엘렉시는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이하 NIA)이 선정한 ‘초연결 지능화 시대 D·N·A 분야 혁신기업’ AI 분야의 혁신기업으로 선정됐다.

‘초연결 지능화 시대 DNA 분야 혁신기업’은 초연결 지능화 시대를 이끄는 핵심 인프라인 데이터, 네트워크, 인공지능 관련 기업들의 서비스 및 혁신 현황을 파악하고, 정책 수립의 기초자료로 활용하기 위해 NIA에서 2019년부터 선정하고 있다.

이미 2019년 NIA의 ‘초연결 지능화 시대 D·N·A 혁신기업 100’에 선정된 바 있는 엘렉시는 딥러닝기반의 인공지능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시계열 이상패턴감지 솔루션인 Philo-AD, 동영상 분석 솔루션 Philo-V, 사용자 행위분석 솔루션 Philo-UB 등 고객의 환경에 최적화된 다양한 형태의 딥러닝 기반 솔루션을 출시했다. 또한, 이같은 기술을 중심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원하는 정부개발사업에 다수 참여하고 있으며, 이외에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K-DATA)이 주관하는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에도 3년연속 공급기업 선정되어 많은 사업에 참여하고 있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가 작년부터 실시하는 AI바우처 사업의 가공기업으로 선정되어 참여 하고 있다.

엘렉시 서장원 대표는 “2019년에 이어 이번 NIA의 D·N·A 분야 혁신기업에 다시 한번 선정되어 엘렉시의 기술력을 인증 받아 기쁘다. 앞으로 정부의 정책들에 발맞춰 매년 혁신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